최근 이야기

센터에서 차로 1시간 반쯤 떨어진 수밀라오(Sumilao).

장애아동을 위한 특수학교 교실과 기숙사가

지난겨울 준공식을 했었습니다.

 

개학을 앞두고 학생들 맞을 단장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에 잠깐 들러서

침대와 사물함에 JTS KOREA 로고를

예쁘게 새기고 왔습니다.

 












페이스북 댓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판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이나, 상업적 홍보글은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인증번호     CD 댓글등록
다음글 종업식을 하는 아이들
이전글 교복과 학용품 지원